아카이브

J'aime Cheri Samba Andre Magnin
공원도서관 분류번호
  • 출판사Thames & Hudson
  • 언어English
  • ISBN9780500970140

♦ 2015년 10월의 공원도서관 사서 추천도서입니다. (다른 추천도서 보러가기)
\r
\r아프리카의 대표적인 예술가 중 한 명인 쉐리 삼바는 1회 APAP에 참가해 <동물들의 세상>이라는 작품을 삼성산에 숨겨놓았습니다. 은유나 함의가 아닌 직설적으로 제시하는 그의 문제의식은 보는 관객들에게 함께 이 문제들을 생각하기를 촉구합니다. 이 책은 그가 그림으로 제시한 기아나 가난, 여성문제, 정치, 부패 같은 문제를 150여개의 컬러 사진 속에 담아 보여주는 쉐리 삼바의 전기입니다.
\r
\rA retrospective look at the achievements of one of the best-known contemporary African artists. Born in 1956, Chéri Samba lives and works in Kinshasa in the Democratic Republic of the Congo. After leaving school in 1972, he earned his living painting advertising billboards, and at the same time created comic strips for his publication Bilenge Info. In 1975, he began to put his comic strips onto canvas, thus inaugurating African painting with word bubbles. His work illustrates social life: customs, sexuality, AIDS, social inequalities, corruption. Along with the painter Moke, he is one of the principal founders of the movement in painting known as "Popular Zairean." His acrylic paintings, imbued with political awareness, are always representational, realistic, and colorful. "My painting focuses on people's lives. I'm not interested in myths or beliefs. I appeal to people's consciences. Artists must make people think." From the 1980s on, he himself became the main subject of his paintings, "so that people would not only know my name, but also my face." Distributed on behalf of the Fondation Cartier pour l'art contemporain. 150 color photographs.

\r
공원도서관 장서 검색

공원도서관은 4회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의 탐구 주제들을 다루는 도서/비도서 2,000여 점 외에도 지난 2005년부터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가 축적해온 작품 컬렉션(90여 작품)과 참여 예술가들에 관한 기록물을 정리, 보관, 전시합니다.

관련 인물
관련 작품
관련 기록물
  • 자료가 없습니다.
관련 출판물
  • 자료가 없습니다.
관련 Finding Alds
  • 자료가 없습니다.